술 취해 차에서 자던 여고생 숨져
No : 64   |  조회수 :  4366  |  등록일자:2003-12-19  11:46 PM
  
 
2003년 11월 30일 오전 10시쯤 울산시 00군 00읍에서 18살 김모양이 차 뒷 좌석에서 잠을 자다 숨졌습니다. 김양의 친구 이모양은 30일 새벽 청소년 축구를 본 뒤 밤새 술을 마셨고 아침에 친구의 몸 상태가 좋지 않아 음식점 사장의 차에서 쉬게 했는 데 깨워보니 일어나지 않아 병원으로 옮겼다고 말했습니다. 
이사건은 술에 취한 김양이 히터를 켠채 차안에서 잠을 자다 변을 당한 것이 아닌가 보고 있습니다.


▲ 이전글: 발 낀채 열차출발해 승객 숨져
▼ 다음글: 불가마서 잠자던 50대 숨져

 사이트 소개   |   광고문의   |   링크사이트   |   열린마당   |   사이트맵   |   운영자 E-mail    |정보보호책임자(010-7174-7555)
Copyright(c) 2002 Chosim.com  All rights reserved